홈 > 커뮤니티 > 미앤미 뉴스

 

 

 

 

 

사계절과 상관없이 피부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생활습관에서도 있겠지만

어쩔 수 없는 환경의 영향 자외선과 미세먼지도 있다. 

자외선 차단제를 꾸준히 발라주어야 함은 물론이며

점차적으로 늘어나는 미세먼지로 인해 기관지뿐만 아니라

피부의 모공도 답답함을 호소하기에 세안에 신경을 써주어야 한다. 

스스로의 관리가 제일 중요하겠지만 이미 생겨버린 여드름에 대한 

고민이 있다면 잘못된 방법으로 자극을 주는 것보다 주의 깊게 

초기에 관리하는 것이 후에 흉터까지 이어지지 않는 방법이 된다.

 

흔히들 여드름이 생겨나면 손으로 짜는 행동을 하게 되는데 

세균에 감염되거나 염증의 상태를 악화시키는 결과가 생겨나버릴 수가 있다. 

여드름은 노폐물이나 각질이 모공을 막게 되어 나타나는 질환으로​......
 

 

 

[기사원문보기]

 

 

이전 다음
목록

카카오톡 실시간상담 온라인 상담 비용상담 시술전후사진 리얼스토리 전국미앤미 상담 및 예약문의 성형클리닉 체형클리닉 서울대학교병원 닫기
퀵메뉴 닫기